**한 달도 되지 않아 고장나 전원이 들어오지 않습니다**

구매를 추천 드리지 않습니다...


바야흐로 스마트폰 시대에 무슨 놈의 mp3p냐 할 지 모르겠다.


하지만 헬로모바일 알뜰폰으로 변경 후 

5GB의 데이터는 벅스뮤직을 돌리기엔 너무 부족했고

데이터 절감을 위해 MP3P를 구매했다.


약 10년 만에 구매하는 MP3 플레이어.


훨씬 더 가볍고 고용량에 성능도 좋은 기기들이 가득하다.

그 중에서도 눈에 띄던 놈은 EPIC의 E100과

SHIK의 E100B이었다.


도중에 회사 이름이 바꼈는지 어쨌는지는 모르겠지만

E100에서 블루투스(B)기능이 추가된 것이 E100B.


다나와 최저가 검색을 통해 배송비 포함 약 3.8에 구매했다.

이미지나 영상, 텍스트리더, 게임, 라디오 기능도 포함되어 있으나

별로 쓰지 않을 것 같아 4GB 용량 제품을 선택.







90년대 포장 느낌 낭낭










1. 본체

2. 액정보호필름

3. 주머니

4. 목걸이 끈

5. USB포트


구성품을 좀 이쁘게 찍어야 했는데

간만에 사는 전자제품이라 따로따로 찍고야 말았다.







굳이 읽을 필요가 없었다.

간단한 조작방법.








전면부 스크린과 6개 터치버튼으로 구성되어 있다.


가운데 +-는 볼륨을 조정할 수 있고

M는 Menu 

▶는 재생

<와 >는 앞뒤 이동






가운데는 메모리 카드를 넣을 수 있고

이어폰 단자와 안드로이드 USB포트를 연결할 수 있는 곳.

충전과 파일이동 모두 안드로이드 USB포트로 가능하다.









신박쓰

테트리스 가능






요렇게 충전 가능










목에 걸어 옛날 감성을 자랑하는 모습.

주머니에 넣는게 더 편해 끈은 떼 버렸다.








조작도 간단하고 빠릿빠릿하다.

블루투스 연결도 편하게 잘되고

제품 자체 마감도 굳


만족스러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유글레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