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팔 스팀다리미 DV8631 입니다.

싸고 저렴한 맛에 구매했는데


단점부터 말하면 보기보다 무겁고 번거롭다는 점.

2in1이라는데 일반다림질/스팀다림질 모두 좀 어중간 하다는 점.


장점은 저렴하고 크기가 작아 보관이 편하다는 점.

그럭저럭 다림질이 된다는 점


결론은 일반 가정집에서는 비추.

하지만 저는 원룸에서 혼자 살기 때문에 편하게 쓰고 있음.


또 여성분이라면 이걸로 옷 걸어 넣고 스팀 다림질 할 생각은 안하시는 게 좋습니다.

손목건강에 안좋을 거 같아요(-_-)


저도 평소에 웨이트 등 운동하고 건장한 편인데 손목에 상당히 무리가 갑니다.






박스






장점이라고 함.







박스를 까보겠습니다.







짜잔.


구성품은 간단한데요.


사진에는 나오지 않은 더스트백(?) 도 있습니다.

그 외에는 본체와 저 솔 같은 거.






얘는 옷에 달라붙은 털이나 잔 먼지를 제거해 준다는 걸로 기억하는데

실제로는 한 번도 써본 적 없고 영원히 안 쓸 듯 함.







물탱크 용량이 작음.






요렇게 분리해서 물 넣어주세요.


사실 분리 안하고 그냥 넣어도 됨







분리할 때는 저기 보이는 가운데 부분을 이용해 분리합니다.







밑에 버튼 누르면 스팀 나옴








이렇게 걸어둘 수도 있으나....

생각보다 다리미 무게가 꽤 되기 때문에 걸어두는 건 추천하고 싶지 않습니다.


떨어지면 대참사 -_-;;





키면 이렇게 불 들어오구요








소재에 따라서 열 조절 가능

스팀 사용 시는 최대로 두셔야 합니다.








잠깐 기대어 둘 때는 밑에 거치대를 올려서 두면 오케이











보다시피 성능은 제법 쓸 만 합니다.


약 2~3만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만큼

부담 없이 걱정 없이 구매 했으며....

그럭저럭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습니다.


원래는 only 스팀만으로 다림질 하는 다리미를 찾고 있었는데

잘못보고 2in1 기능이 있는 이 제품으로 구매했는데요

결과적으로는 소매와 칼라부분도 깔끔하게 다릴 수 있어서 좋네용



Posted by 유글레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