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 놀러 다니면서 사진 찍고 싶어서 삼각대를 구매했다.

누나의 요이치 욜로 1세대 셀카봉삼각대를 구경한 다음

다른 제품들의 스펙과 가격, 평들을 면밀히 살피고 결정했다.




요이치 욜로 WT600


가격 : 2만 5천원 쯤


* 색상: 블랙, 화이트

* 무게:0.157kg

* 길이: 19.5~61cm (4단)

* 적재하중: 1.5kg


* 미니 삼각대로 변형 가능

* 스마트폰, 액션캠 및 소형 카메라 장착 가능

* 알루미늄 소재

* 홀더 일체형

 - 거치폭: 최대 9cm

 - 상하 200도, 좌우 360도 각도조절 가능

* 블루투스 리모콘 포함

 - 셀카봉과 탈부착 가능

 - 촬영거리: 10m

 - 사용횟수: 최대 50000번

 - 배터리용량: 65mAh

 - USB 충전식


휴대폰카메라와 rx100m3을 사용하고 있는데

둘 다 거치가 가능하고 가벼운 제품을 찾다보니 이 제품을 선택하게 됐다.


가볍고, 마감도 깔끔하다.

블루투스 리모콘도 잘 작동하고

rx100m3 똑딱이 카메라 거치하는 데도 문제 없었다.

단, 거치하는 공간이 편평해야 할 듯.








접었을 때 길이는 매우 짧아서 3단 우산 삘 날 정도.

무게와 부피도 더 작음.


하지만 저 예쁜 파우치를 개시 첫 날에 바로 잃어버렸다.

다행히 엄마님이 양산 커버에 고무줄 달아줘서 케이스를 새로 만들었다.







대충 이 정도 길이.

저기에서 조금 더 펴짐







안정적으로 휴대폰을 잡아주는 거치대.

가로는 물론 세로도 가능하게 회전 된다.


범퍼케이스를 씌운다면 끼우기가 좀 힘들지만

그 외에는 대부분 끼울 수 있음.

노트는 되는 지 잘 모르겠네.


갤럭시8+에 범퍼 케이스 씌우고

겨우겨우 들어갔다.

실제로 쓸 때는 범퍼케이스를 빼고 사용하는 게 편하드라.








컴팩트 하구요






블루투스 리모콘.

매우 잘 작동함.






충전은 4pin 충전기로 한다.

그 뭐냐 안드로이드 충전기임







똑딱이 카메라도 제법 안정적으로 잡아준다.

바람이 엄청 강하게 불지 않는 이상 쓰러질 일은 없을 듯 함.

그래도 조심 해야징








삼각대는 요런 모양으로 균형을 잡아준다.


휴대폰을 잡기에는 충분한 간격이지만

나처럼 똑딱이 카메라를 거치하는 사람들을 위해

조금 더 넓게 벌려 균형을 잡아줬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다.


암튼 그래도 충분히 안정적이었다.


앞으로 돌아다니면서 요걸로 사진 많이 찍어야지.


Posted by 유글레나


가격 1만원 초반대

무게 113g

용량 3.7V / 5,000 mAh 


보조배터리 하면 흔히 샤오미를 떠오른다.

샤오미를 지금의 자리에 있게 만든 것도 샤오미 아니던가?





나도 10,000 mAh 정도 되는 보조배터리를 쓴 적이 있다.

제품명은 NDY-02-AD

용량은 10,000 mAh


문제는 제법 두툼한 부피와

250g에 달하는 무게였다.


에이~ 그 정도면 가벼운데?

할 지 모르겠지만 이게 계속 들고 다니다 보면 또 다르다.

차나 사무실에 두고 다닌다면 무게가 1kg여도 상관이 없겠지만

애초에 보조배터리는 가볍게 들고 다니려고 쓰는 거니까 -_-a


마침 저번에 동기모임 하다가 분실하는 덕(?)에 보조배터리 새로 구매했다.


이번 구매에서 가장 중점에 둔 것은

무게, 오직 가벼울 것!!






결론부터 말하면 가장 가벼우면서 성능이 준수한 보조배터리는

샤오미 자회사 ZMI의 보조배터리였다.


왼쪽부터 ZMI- QB805와 ZMI- QB810

외관과 품명 부터 알 수 있겠지만 동일 라인업이고

용량은 각 5,000. 10,000.


무게는 각각 113g, 177g.


고민하다가 처음에 우선순위 기준으로 잡은 무게 때문에

5,000 짜리로 질렀다.


결론부터 말하면 매우 가벼워 컴팩트하게 잘 들고 다니는 중.







패키징은 샤오미의 그것과 같다.











출입력 포트가 하나씩 있다.

충전 속도는 입력도 출력도 그냥 무난하다.


무게가 가벼운 이유는 표면이 알루미늄이 아니라 플라스틱이기 때문에

뭐 어디다 집어 던질 것도 아니라 플라스틱이 나은 것 같다.

표면은 요철처리가 되어 있어서 손에 잡기 편하다.


암튼 추천함







Posted by 유글레나


062-413-2600

광주 북구 호동로 27-1지번중흥동 260-10지도보기

영업 :: 11:30 - 02:30

* break time :: 14:30 - 18:00

** 일요일 휴무


전대후문 복개도로에서 안쪽으로 들어가면 있는 그라베 입니다.

GRA.VE는 Gravity of love의 약자.

실제로 공간이나 플레이팅을 보면 사랑에 빠질 것 같은 느낌!


점심에는 식사를 판매하고

저녁에는 술과 안주가 되는 음식을 판매 합니다.

식사를 하시려면 점심에 방문하셔야 함.








가장 잘 나가는 메뉴는 라믈렛(라구 + 오믈렛)


맛도 맛이지만 비주얼이 장난 아닙니다ㄷㄷㄷ

밥 위에는 라구, 라구 위에는 부드러운 계란이 올라가는데

함께 나오는 나이프로 예쁘게 잘라 펼쳐 먹으면 됩니다.


그 외에는 명란덮밥이 잘 나갔는데 역시 괜찮았음!

참고로 라믈렛은 하루에 30팀에게만 판매한다고 하니...

꼭!! 먹고 싶다면 일찍 방문하시길 추천






Posted by 유글레나


전화 :: 063-252-9990

주소 :: 전북 전주시 덕진구 명륜3길 18-7

영업 :: 매일 11:00 - 22:00


상호명에는 카페가 붙어있지만

더 이상 카페가 아니라 밥집이 된 카페 트럼펫


처음 생겼을 때는 분명히 카페였는데

한동안 잊고 지내다가 인스타에 카레 사진이 올라와서 보니....

이제는 그냥 밥집이 된 것 같다.


카레, 파스타 등을 판매하며 맛은 그럭저럭 괜찮다.

플레이팅이나 비주얼 등은 이쁨

직원들 CS도 그냥 그랬다. 나쁘진 않음.


공간은 보기 보다 좁고 테이블 간격도 좀 갑갑해서 아쉬웠다.







매운야채카레(0.9) + 아보카도 추가(0.25)






명란 크림 파스타(1.4)


카레는 이름처럼 정말 매웠다.

파스타는 면이 좀 덜 익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그래도 그럭저럭 맛있다.


공간이 조금만 더 넓으면 좋겠다.

그리고 테이블 중에 의자가 상당히 불편한 곳이 하나 있는데 거기만 피하면 괜춘 할 듯


Posted by 유글레나



저번에 사용하던 브라운 면도기를 분실하고 방황하다가 다시 돌아왔습니다.


1. 필립스 9000 시리즈는 내구성이 아쉬웠고

2. 샤오미 3중날 전기면도기는 절삭력 내구도 모두 별로였어요 참신한 맛은 있었지만요.

그래서 다시 돌아왔습니다


브라운 전기면도기 3040s입니다.








기술적인 면은 써봤자 큰 의미가 없는 것 같아요.

각자가 독자적인 기술을 도입해서 피부를 보호하고 수염을 절삭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면도기 날에는 각 국의 금속재료공학 기술이 집결되어 있다고 하네요.


3040s의 장점은

1. 방수

2. 유연한 헤드

3. 옆 트리머로 잔털 정리 가능

(저는 구렛나루, 눈썹 정리 등에 사용 합니다)


정도인 것 같습니다.


그리고 뛰어난 가성비도 굳!





Posted by 유글레나


다양한 부품 중에서도 타이어는

교체 했을 때 가장 체감이 크고 만족스러운 부품이다.

가성비는 물론 효과와 효용 역시 좋다.


루트코리아 그루m3t를 구매하고 이것저것 타다가

주행감/속도 등에 아쉬움을 느끼고

혹시나 모를 펑크의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타이어를 교체했다.


교체타이어는 


슈발베 마라톤 16인치

사이즈가 헷갈리면 16x1.35, 35-349

혹자는 저게 호환이 안된다고 하는데 호환 잘 된다.

* 애초에 정식규격이 저 사이즈가 맞음.


와이어비드와 폴딩비드가 있는데

와이어비드는 더 단단하고 살짝 더 무겁다.

폴딩비드는 상대적으로 덜 단단하고 조금 더 가볍다.


와이어비드는 접어서 보관할 수 없고

접히지 않아 끼우기가 조금 더 번거로운 편이다.

이왕 끼우는 거 다시 뺄 일 없게 튼튼하게 타고 싶어서 와이어비드 ㄱㄱ!


튜브는 동일하게 슈발베의 sv4 제품을 구매했다.

림테이프는 잘못 사서 호환아 안되는 바람에 그냥 순정을 쓰기로 했다.


교체결과 고압타이어로 더 안정된 주행감을 느낄 수 있었다.

속도도 더 잘 나는 느낌.


내구성 등은 지금 판단할 순 없지만

이미 튼튼하고 펑크 안 나기로 검증된 타이어니까 -_-a


애초에 16인치 타이어에는 코작 벨로또챔피언 등등이 있지만

대안이 마땅치 않아서 속 편하게 슈발베마라톤을 쓰는 게 제일 무난하다.















(-_-) 림테이프는 잘 알아보고 사자.



다른 튜닝/부품 등등은 하단 링크를 참고!




Posted by 유글레나


복숭아가 통째로 들어가

아름다운 비주얼을 자랑하신다.





속에는 복숭아 알갱이와 프로마쥬 크림치즈.


복숭아가 통째로 들어가 있어서

복숭아 알갱이가 그렇게 의미가 있나~


...싶기도 하면서 식감이나 맛 모두

있는게 더 나을듯 싶었다.





맛보다 비주얼의 만족이 더 컸다.


다른 과일에 비해 껍질 벗기고

씨 빼내고, 손질하고 장식하는 번거로움이 커

내가 사장이라면 안만들었을 것 같은 메뉴





(예약으로 나간 친구들)


시즌메뉴에, 예쁘고 맛도 괜찮아 인기가 많다.

전화해서 수량 확인하라고 써놨는데

귀찮아서 그냥 갔더니 


오후 1시에 마지막 타르트를 내가 게레겟겟.


무튼 복숭아 타르트를 먹고싶다면

전화를 해서 예약주문을 하든 하도록 하자.


이미 동났다고 해도 아쉬워 할 필요는 없다.

최고 맛있는 레몬 타르트를 먹으면 되니까. 






메론은 언제 나왔는지 모르겠는데

다음에 먹어봐야지.




:: 위치 ::



슈가버드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가리내6길 12

상세보기

063-275-6648

11:00 ~ 22:30

월요일휴무


테이블 숫자가 적은 편.

가서 먹기 보단 테잌아웃 하는 편이 좋다.


견과 타르트가 제일 인기 많다고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레몬 타르트가 제일 좋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덕진구 덕진동2가 664-8 | 슈가버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유글레나


주소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솔내8길 8

전화 :: 063-276-1154

영업 :: 매일10:30~21:00


10년 넘게 다니고 있는 칼국수 집.


:: 위치 ::



손가네바지락손칼국수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솔내8길 8


위치는 지도를 참고. 솔내고 옆에 있다.

우체국/본죽/작은롯데마트 그쪽.

생각해보니 처음엔 솔내고도 없었는데.


무튼.

동네에서 종종 먹으러 갔기 때문에

다른 음식점의 바지락칼국수도 다 이 정도는 될 줄 알았으나...


이 가격에 이 맛에, 상태좋은 바지락을 우르르 넣어주는 곳은 이 곳밖에 없었다.

가격은 1인분 7,000원.


만두도 있고 뭐 다른 것도 있는데 기억이 안나네...

보통 사람수에 맞춰 주문하거나 배고프면 만두도 추가.

만두를 추가하면 항상 너무 배불러서 후회한다.






(다른 분들 반응)


에피타이저로 보리밥이 나온다.

원래 고추장을 같이 주는데 오늘은 된장을 주더라.

바뀐건지 잠깐 그러는건지는 모르겠음.


김치나 오이김치 등의 기본찬들도 맛있다.

면은 말할 것도 없고 실한 바지락도 한가득.


10년을 넘게 가고 있으니 앞으로도 계속 먹을 수 있으면 좋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1가 485-6 | 손가네바지락손칼국수 전주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유글레나
옷입기 좋아해2018.07.13 02:43


:: 데일리룩/데일리코디 :: 


상의 : 탑텐 린넨 셔츠

하의 : 지오지아ANDZ 스트라이프 반바지

신발 : 금강제화 스웨이드 로퍼(mcs2872fs31)

ETC : 로만손(ROMANSON) 문페이즈


시원한 반바지 입고 찍어봤습니다.

더위 싫엇....

빨리 가을겨울이 돌아왔으면 해요.

Posted by 유글레나



:: 데일리룩/데일리코디 :: 


상의 : 퍼스트플로어 시어서커 풀오버 셔츠

하의 : 마인드브릿지 반바지

신발 : 호킨스 테바st 샌들

ETC : 로만손(ROMANSON) 문페이즈


오래오래 해 먹고 있는 옷차림.

반바지는 슬슬 수축 되어 불편해졌고

셔츠는 7부를 지나 반팔이 될 기세지만 그래도 입을 만 함.


여름은 너무 더워서 뭐 이쁘게 입고 어쩌고 할 겨를이 없고...

좀 시원하고 편하게 입을 방법만 생각하고 있다.






짠.

Posted by 유글레나